메뉴건너뛰고 본문으로가기


코람코자산신탁의 새로운 소식과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해 드립니다.

Home>정보센터>회사소식

회사소식

세계 일류의 종합 부동산금융회사 코람코자산신탁이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회사소식 글보기
제목

[보도자료] 코람코, 업계 최고전문가 영입해 인프라 투자 시장 본격 진출

등록일

2018-03-27

조회수

304

내용

코람코, 업계 최고전문가 영입해 인프라 투자 시장 본격 진출



-
전응철 전 미래에셋대우 본부장, 송병학 전 KDB인프라 전무 등 영입

-인프라투자 시장 진출 통한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원본이미지보기




코람코자산운용은 한국산업은행과 대우증권 등에서 25년간 우리나라 인프라 투자 분야를 선도해온 전응철 전 미래에셋대우 본부장을 대표이사로 영입하는 등 인프라 사업 진출채비를 마치고 4월부터 본격 영업에 나서기로 했다.

 

이를 위해 코람코자산운용은 오는 330일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전 전 본부장을 인프라부문 대표이사로 선임한다.

 

코람코 관계자는 신임 전응철 대표는 다수의 국내외 인프라·에너지·발전 사업 투자경험을 보유한 국내 최고전문가 중 한 사람으로, 투자자들의 다양한 대체투자 수요에 부응할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해 영입을 추진했다고 선임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산업은행을 거쳐 KDB인프라, 대우증권에서 인프라 투자를 담당했던 송병학 전 전무를 본부장(전무)으로 영입하는 등 인프라 투자 분야 최고의 전문 인력으로 진용을 갖추었다고 말했다.

 

코람코자산운용은 향후 국내 신재생에너지, 발전 등 에너지사업 투자는 물론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와 남태평양지역 등 신흥국을 포함한 해외 신재생에너지 시장 진출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신임 전 대표는 지난 25년간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Cash Flow를 갖춘 매력적인 상품을 내놓겠다이를 위해 발전회사 등 전략적 투자자와 함께 Green Energy Creative를 목표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아울러 전 대표는 해외 인프라시장 진출 시에는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한 국내 기업은 물론 수출입은행 등 ECA(Export Credit Agency), 세계은행(World Bank)등 다자간개발은행(Multilateral Development Bank),국제투자보증기구(MIGA; Multilateral Investment Guarantee Agency), 녹색기후기금(GCF; Green Climate Fund)과 같은 국제기구들과의 동반진출을 통해 리스크를 통제하는 한편, 파리협약으로 공급부족이 예상되는 탄소배출권 획득을 위한 펀드를 조성해 해외 신재생 에너지 사업에 투자하는 방안도 적극 모색 하겠다는 구상도 밝혔다.

 

코람코자산신탁 관계자는 부동산 금융·투자분야의 선도회사인 코람코의 인프라 부문 강화는 그간 축적해온 경험과 역량을 기반으로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함으로써 미래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나아가 종합자산관리와 투자업무 전반을 아우르는 투자은행으로 성장하기 위한 전략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목록